반응형

예약도 확정되었겠다.. 이젠 여행의 클라이막스인 일정짜기입니다.


관광이냐 휴식이냐.. 고민 아닌 고민을 하다가

휴가시즌이 아닌 비수기인 만큼 일반 관광으로 컨샙을 잡아보았습니다.


렌트카를 이용할 것이고 일정이 2박 3일이라는 초단기인 점을 고려해

무엇보다 동선과 돌아오는 날의 시간 안배를 기준점으로 잡고 일정을 잡아본 결과

익숙치 않은 제주도이기에 각종 블로그와 다음지도를 통해 km와 이동시간을 구하고 여기에 혹시 모를 길막힘과 초행길에 대한 헤매는 시간까지 버퍼로 10%~15% 정도를 잡고나니 아래와 같은 프로토타입이 완성되었습니다.



하지만 이래선 저만 알아볼 수 있으니 아이패드의 PDF를 만들어 주는 앱을 통해 나름 그럴싸한 

제주 관광 지도가 탄생하였습니다!


핑크는 제가 가봐야 한다 생각한 관광지

노랑은 와이파이님이 가보고 싶은 관광지

그리고 파랑은 식당들입니다.

공항 주변은 너무 많아서 세로로 업체명을 적어두었고요.

각 관광명소들은 블로그 검색을 해보시면 수없이 많이 나오므로 일단 여기선 패쓰합니다.


숙소의 위치를 기준으로 첫날은 오후 늦게 도착하므로 식사와 근처 관광

이튿날은 동쪽으로 하루 

마지막날은 서쪽으로 하루 

(여담으로 남쪽이 아쉽게도 거리상 포기하였지만 마지막 날 아침 아무래도 일정이 많이 빌것 같아 과감하게 남쪽까지 넣게 됩니다.)


그 결과 최종 결과는 아래와 같습니다. \o/


1일차

공항->렌트카수령->용두암(관광)->돔베돈(제주흑돼지고기식사)->숙소->택시로 근처 하우스맥주(보리스비어)


2일차

해녀촌(회국수)->김녕성세기해변(관광)->섭지코지(관광)->식사(아무곳에서 제주갈치조림)->알프스승마장(체험)->용눈이오름(일종의 트래킹)->우미정(식사)->숙소


3일차

쇠소깍(관광)->쌍둥이횟집(식사)->오설록티뮤지엄(관광/차마시기)->신창해안도로(관광)->협재해변(관광)->공항근처카페거리(차마시기 및 시간 조절)->렌트카반납->공항



짤막해 보이지만 대동여제주지도를 만드는 작업에 투입된 시간은 10시간이 넘습니다. 쿨럭

각 포인트마다 상세한 내용과 이동 시간 등은 이후 포스팅에서 천천히 알아보겠습니다.

실제 렌트카를 타고 규정속도를 밟아가며 다녀본 길이기 때문에 이대로 움직이셔도 일정상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 보장드립니다. :)

반응형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