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제 마지막 편입니다.

밤새 비가 내려 그런지 기온이 조금 더 내려갔습니다.

원래 계획은 아침에 11시 체크아웃 후 커피 한 잔 홀짝한 후 경주빵등을 사서 상경이 목적이었지만 모든게 귀찮아집니다.

특히 유통기한이 짧은 빵이 걸립니다.

이걸 들고 다시 친가와 처가에 들려 배달하자니 너무 피곤하단 생각에 쿨하게 포기 :0

그렇게 올라가다보니 또 마음 한켠이 허전해집니다.

이렇게 기름을 길에 쏟으며 집으로 갈 것이냐?

괜찮은 꺼리는 또 없을까 하다

문득 10년 전 회사 동료가 말하던 안동이 떠오릅니다.

안동찜닭

2000년 초반 당시 안동찜닭이 유행했는데 안동 사람들 말로는 그냥 조기축구 차고 나서 집에 가다 양쪽에 늘어선 찜닭집에서 한잔 하고 들어가는게 일과라 했습니다.

마눌을 시켜 찜닭을 검색해보니 유진찜닭이 가장 유명하답니다.

그렇다고 찜닭 하나 먹겠다고 이성계마냥 회군을 할수도 없고...

나름 자신을 설득시킬 핑계거리가 필요합니다.

그렇습니다.

안동하면 양반. 양반하면 도산서원과 안동 하회마을.

찜닭을 먹은 후 하회마을을 가면 되겠군!


원래 코스라면 붉은색을 따라 그냥 위로 쭉 올라가면 되겠지만 안동을 가려면 좀 돌아가야 한다.

이런들 어떠하리

저런들 어떠하리

이방원의 "하여가"가 절로 나와줍니다.

누구는 아침에 여친도 아닌데 눈 맞아서 속초까지 풀로 밟고 간다던데...

갑부집 아들내미는 라멘 먹겠다고 비행기타고 아침에 오사카 간다던데...

살면서 미친짓 한번도 안해보고 관뚜껑 닫게 되면 얼마나 인생이 비참한가!

눈 한 번 딱 질끈감고 안동으로 우회전합니다.

도착해서 이리저리 헤메이다 보니 구시장 이란 곳에 있다기에 근처 홈플러스에 무단 주차 후 찾아나선지 10분

약속잡는 아이폰용 앱 요기가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5미터 이동시마다 정확하게 내 현 위치를 알려주니 본의아니게 약속이 아닌 내 위치정보를 얻는 용도로 활용되었습니다.

개발자가 본인 이라는건 함정.


가장 유명하다는 유진찜닭

역시나 줄을 서야했습니다.




줄을 서며 찜닭 만드는 과정을 볼 수 있었는데 뭐 그렇게 위생적이거나 그러진 않아보였습니다.

시장 음식이 다 그렇지 뭐~ 라고 자위하며...

그나마 한 10분 안쪽으로 대기하고 있으니 자리가 세자리가 한꺼번에 나버렸습니다.

옆 찜닭집엔 1박2일이 다녀갔다고 또 붙여놨네요.

나중에 알게 된 사실인데 그지역 사람인것 같은데 1박2일 갔다온 후로 가격이 좀 올라버렸다 합니다.

역시 1박2일은 산 복불복 야외취침만 해주세요.


원래대로라면 12시 이전에 도착했어야 하는건데 지리에 익숙치 않으니 입장시간이 12시를 훌쩍 넘겨버렸습니다.

메뉴판처럼 안동찜닭이 25,000원

안동소주도 눈에 들어왔지만 운전을 해야 하니 아쉽지만 기회가 없네요.



주문을 안했지만 바로 찜닭이 주문되었나봅니다.

기본 셋팅.. 무가 전부인데 맛은 뭐 달달하게 비슷하고 여기서 치킨이랑 맥주 좀 마셔주면 나름 흥할것 같습니다.


이윽고 얼마 안되어 선수 입장

둘이 먹기에 양이 많아서 밥은 못 비비겠습니다.



사실 닭맛은 그닥이고 당면이 예술입니다.

좀 매운데 강약 조절은 가능하고요.

이번 여행에서 흥한게 무어냐 묻는다면

1위는 게스트하우스 꽃자리, 안동찜닭의 당면이요
2위는 석굴암 주차장에서 파는 꿀군밤, 도솔마을 한정식
3위는 원조 찰보리빵
4위는 석굴암과 불국사

망한게 무어냐 묻는다면

1위는 본인과 맞지 않았던 어떤 게스트하우스
2위는 각종 주차비
3위는 밀면

라 답하겠습니다.


경주여행 총평

음식의 맛은 서울과 비교해서 특색이 있거나 그러하진 않고 그렇다고 매우 저렴하지도 않아 평이한 수준이지만 경주에서만 접할 수 있는 도시 분위기(죄 한옥 스타일), 세계 유일한 스타벅스, 각종 문화재 구경 거리는 아이들이 있다면 정말 만족할만한 여행지가 아닐까 생각되어짐.

다만 미혼 커플이라면 저렴한 해외여행을 추천할만 합니다..

(150 정도면 11월에 두명이서 필리핀 보라카이 정도는 가능합니다.)

보라카이 관련 글은 아래를 보시면 됩니다. :)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1.교통수단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2.리조트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3.옵션 투어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4.낮에 즐기는 자유시간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5.밤에 즐기는 자유시간

패키지로 가보는 필리핀 보라카이 이야기 - 6 마사지와 이런 저런 나머지 일들

반응형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