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제주도를 2박 3일로 돌아본다는건 정말 겉핥기 식이 되버릴 수 있습니다.

한 7박 8일은 여유롭게 봐야 하지만 한국에서 사는 이상 퇴직 이외엔 2박3일 또는 3박 4일이 현실적입니다.

제주까지 가서 아침을 라면이나 흔한 끼니로 떼울 순 없다 생각하였기에 2일차 첫번째 일정을 식당으로 정했습니다.

동선을 고려하여 유명하다는 회국수를 먹으러 해녀촌으로 직행합니다.


망할 네비게이션 덕분에 해녀촌을 찾는데 꽤 고생을 하였습니다.

해녀촌이란 이름이 많기 때문인데... 변명처럼 들릴수도 있겠지만 한번 경험해보면 이해가 됩니다.

익숙치 않은 주소와 수많은 해녀촌과...ㅡㅡ


결국 십여킬로미터나 더 갔다가 다시 되돌아 오는 바람에 예상보다 30분 넘게 도착한 해녀촌입니다.




주차장도 꽤 넓게 마련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붐빌땐 이 주차장도 부족해질 수 있겠죠




이날도 아침 시간이었는데 저희 말고도 5팀 이상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회국수를 먹으러 왔으니 회국수 2인분을 주문해 봤습니다.

비쥬얼은 각종 블로그 등을 통해 익히 봐왔던 지라 놀랍진 않았고

일단 맛은 회가 보들보들하며 묵직하게 썰린 맛이 있습니다.

국수는 약간 통통한 식감이 괜찮았고요.

그런데 딱 거기까지 그 이상은 모르겠네요.

그냥 쫄면 먹는 기분?

함께 나오는 반찬들은 당연히 별나거나 맛있진 않습니다.




창밖으론 제주 해변을 감상할 수 있지만 운치나 그런건 :)




가격은 그새 올라서 7,000원이던 회국수가 8,000원입니다.

그외 문어나 소라류들이 10,000원




상호명 : 해녀촌

주소 : 제주시 구좌읍 동복리 1506

전화번호 : 064-783-5438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 해녀촌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