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게스트하우스로부터 현지인이 자주 찾는 맛집을 추천받아 쫄래쫄래 걸어갔습니다.

바로 요녀석.. 갈비전골을 맛보기 위해서죠.




전주한옥마을은 그리 넓지 않기 때문에 사전조사 같은건 불필요했기에 다른때와 달리 반즉흥적으로 움직였습니다.

양반골 한옥마을이라 그런지 공영주차장까지도 한옥의 멋드러짐입니다.




이런저런 구경을 하며 꽃대궐로부터 걷게 된지 한 6분? 멀지 않은 거리에 자매갈비전골의 모습이 보입니다.

그냥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식당




한옥마을 주차장에서 1시간 무료주차 가능하답니다.

참고하실 분은 참고~




내부도 그저 그런 똑같은 모습

당연하지요

여긴 한옥마을 메인스트리트가 아니니까요.




가격은 흠... 1인기준 10,000원에 2인이상

거기에 공기밥도 추가비용 청구 -_-

이건 좀 그렇네요. 밥한공기 얼마나 한다고

여튼 우린 그냥 일반 갈비전골을 주문했습니다.(김치갈비전골도 동일한 가격)




밑반찬은 당연히 믿고 먹는 전라도 음식이니 맛있습니다.

백김치도 맛있고 저 탱탱거리는 묵도 맛있고요.. 묵이 식감 예술




곧이어 등장한 갈비전골~ 골이에요~

일단 비쥬얼이 푸짐함 그 자체입니다.

잘 나타나진 않았지만 물론 먹기 시작할때까지도 나타나지 않는 콩나물이 상당한 양을 차지하더군요.

그렇다고 갈비가 적은건 또 아닙니다.




추천해주신 분의 추천레시피에 따라 반찬을 다 들이부었습니다.

이게 잘한짓인진 잘 모르겠네요. 

이게 매운맛인데 그렇게 또 맵지만도 않고

막 매우면서 맛있을때 쓰는 맛있게 맵다? 그런것과는 또 다릅니다.

타이핑 하면서 콧잔등에 땀이 ㅡㅡ




익기 시작하면 갈비를 들고 함께 준비된 칼로 썩둑썩둑 썰어 충분히 익히고 맛봅니다.

공기밥을 함께 제공하지 않는 이유는 저 당면들과 콩나물들 때문에 이었을까합니다.

그런데 다른분들도 다 공기밥 추가 주문해서 드시더군요 -_-




남자, 여자 1명이 이걸 다 먹기란 좀 부담됩니다.

하지만 맛있어서 다 먹어버렸습니다.

우린 뷔페 가면 본전에 한~참 못따라가게 깨작대다 나와 어지간하면 뷔페를 가지 않는 소식가인데...




전주여행 가셔서 남들 다 먹는 풍년제과초코파이, 문구이, 떡갈비도 좋지만 현지분들이 즐겨 찾는 요런곳 한끼 정도 추가해 주시면 긴 여운이 남지 않을까 싶습니다.

우린 배가 아이언이라 못시켜먹었지만 다른분들은 여기에 볶음밥을 뙇!

개인적으론 3명이서 2인분 시키고 볶음밥이 최고 같습니다.(3인이 2인분 주문이 가능한진 모르겠지만)


[장점]

너무 맛있다. 식당에서 이 말 빼고 뭐가 중요할까요?


[단점]

조금 비싸다. 8,000원이면 베스트 오브 베스트 9,000이면 쏘쏘~ 아니면 공기밥을 함께 제공해줬더라면...하는 아쉬움

다른분들이 남긴 포스트들을 검색해 보니 얼마전에 가격이 1,000원 올랐나봅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인후3동 | 자매돼지갈비전골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12.01 1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어요~ 갈비 전골이라니 색다른데요? 푸짐한 양이 제대로군요! 재전주에 가게되면 꼭 들려봐야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