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언제 생겼는지도 모르게 집근처인 수유역 인근에 정확히 하자면 강북경찰서 옆에 그집 바베큐란 곳이 생겨부렀다.


가격도 착해 빠져서 부채살 스테이크 정식이 8,900원

튀김정식이라 하여 돈까스랑 생선까스 등으로 구성된 정식도 8,900원

놀라서 미끄러져도 모를 지경의 착하디 착한 가격이다.


수유역 맛집인 그집바베큐는 매우 작은 어쩌면 1인 쉐프스러운 맛집인데

주방도 오픈형이다.

오픈형이라 좋기도 하지만


조리과정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가 좀 아쉽다.

또한 아기의자도 없기 때문에 노키즈 존은 아니지만.. 영유아를 동반한 부모들이라면 약간의 불편함을 감수해야 한다.


그집 바베큐의 실내는 웨스턴이 느껴지는 그런 분위기로

벽돌과 짙은색의 원목(은 아니겠지) 테이블이 그집 바베큐는 웨스턴 그릴이에요! 라 외쳐대는 듯한 인테리어다.



이제 곧 24개월 되시는 아드님과 방문한 수유 그집바베큐

사장님께서 아이한테 빛이 들어온다며 블라인더를 손수 내려주시었다.

감사감사

덕분에 운치있는 식사시간이 되었다는 ㅋ



드디어 나타난 그집 바베큐 부채살 런치 정식!!!~

후쿠오카 함바그처럼 달궈진 돌판 위에 알맞게 익은 고기를 취향에 맞게 궈 먹을 수 있다.

고기 식감 최고고요

감자도 맛있고 볶음밥도 맛있고 

다만 빵은 건강하지 않은 맛 ㅋㅋㅋ 버터.....

여튼 하나도 모자란 맛이 없는 초대박스러운 맛집이다.

강북구에 이런 식당이 별로 없기 때문에 완소!


맥주를 부르는 그집 바배큐의 런치 정식을 먹고있노라면 자연스레 맥주가 땡긴다.

아쉽게도 이날 라스트 오더에 들어간 상황이라 주문한 생맥을 못 받은게 오히려 다행일정도로 서둘러 먹어댔다.

다음번엔 꼭 그집 바베큐에서 생맥을 들이키리


반면 튀김정식? 여튼.. 요 돈까스 정식은 비추

맛이 없는건 아니지만 부채살 정식에 비해선 부족하다.

괜히 이것저것 맛보겠다고 시키지 말자

그집 바베큐는 부채살 정식이 진리다.


아직도 돌판위에서 익어가던 저 야들야들함이 잊혀지지 않는다.

수유역에서 이집보다 맛있는집 있음 나오셈


보이는가 다먹고 난 뒤의 자태

기름이 조금 부담스럽긴 하지만 ㅋ


보리차?는 아닌것 같고 물대신 나오는 차도 괜찮다.

뭐 하나 빠지지 않는 집이다.

좁고 조리시 발생하는 연기 빼고 ㅋ

수유역이 먹자골목 위주지만 먹자골목이 대학로로 따지면 베스킨라빈스쪽 서편이고

강북경찰서 라인은 대학로 횡단보더 건너 마로니에공원쪽 동편느낌?


수유역 맛집인 그집바베큐 사장님

앞으로도 초심 잃지 마시고 맛있는 스테이크 계속 만드러 주셨음 한다는...


아! 그집바베큐는 예약제로 운영된다.

그렇다 하여 예약 안하고는 방문 못하는 곳은 아니니 걱정 마시길

다만 예약하고 가면 서로가 편하다.

노쇼(No show) 있긔 없긔?~

그집 바베큐 주소 및 연락처~

서울 강북구 오패산로 384-1

02-999-92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북구 번동 411-50 | 그집바베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