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용두동에 친구녀석이 서식하고 있을 때 수년째 근처에 맛집이 없이 배회하다 회기나 외대 안암... 대학로까지 돌아다녔지만 이젠 더이상 고민하지 않아도 될만한 닭한마리 용두동 맛집을 발견하였습니다.


3대째 봉덕이네 대물림


주메뉴로는 근처 동대문이 유명한 닭한마리와 만칼(만두칼국수), 육칼국수입니다.




방문하게 된 계기는 근처를 지나가다 어설프게 붙어있는 저 종이 한장 때문이었습니다.

고개감사 덤행사

닭한마리 + 반마리가 3만원 하던게 2만원!!!




왜 덤 행사를 하지?

맛이없나? 망해가나? 싶지만

저렇게 찾기 어려운 위치에 있다보니 고개가 끄덕여집니다.

맛있는 집은 숨어있어도 알아서 찾아오는데 아무래도 좀 노오오오력이 부족했기에 홍보차 할인 행사를 하나봅니다.

아니면 코리아 블랙 프라이데이?




입구에 들어서면 어지럽고 촌스럽게 인테리어가 꾸며져 있습니다.




훌륭한 글귀와 더불어 전혀 매칭되지 않는 슈퍼마리오




그리고 귀요미 토깽이 인형과 역사를 알려주고 싶은듯한 오래된 흑백사진

대~충 주인장 연세가 추측됩니다.

최소 50대 이상 60대 예상!

그리고 아드님으로 보이는 그리고 연예인으로 추정되는 청년의 사진이 도배되어 있는걸로 보아 저 토깽이와 슈퍼마리오는 팬이 선물 하지 않았을까 프로파일링해봅니다~




점심시간이라 홀안은 꽉 차있었고 때문에 음식이 꽤 늦게 나왔습니다.

테이블이 딱 하나 남아있었는데 다들 닭한마리가 아닌 만두칼국수나 다른 점심 식사를 하시더군요.

멍하니 앉아있자니 기본 반찬이 나옵니다.

반쯤 백김치와 김치

김치는 달달하고 바삭하이 손이 갑니다.




파가 송송송 들어있는걸로 보아 중국산이 아닌 국산 김치되시겠습니다.




한참 후 나온 오늘의 선수

닭한마리 + 반마리




끓는 동안 양념장을 만들어 봅니다.

여느 닭한마리집과 똑같이 부추와 겨자, 간장 그리고 매운 다대기가 들어갑니다.




한데 모아놓고 잘 섞어 주기만 하면 완성!




먹는 순서는 작은 닭고기와 떡 야채 등을 먼저 먹으면 됩니다.




일단 떡부터 한입~

평범한 간이 약한 떡맛이군요~




닭 한조각

음... 여느집과 똑같은 맛입니다.

간이 약한 맛




요번엔 조금 더 큰 녀석으로~

전반적으로 맛은 그냥 그냥 쏘쏘 합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다른곳과 달리 요 인삼이 들어가줍니다.

그게 어쨌다는거냐?

네 그냥 그렇습니다.

이말을 하고자 함이 아닌 이 봉덕이네 닭한마리집의 진수는 바로




이 국물!

와~~~ 왓더~~ 

이거 국물이 제대로입니다.

여기에 밥을 말아먹거나 볶아먹거나 칼국수를 말아먹으면... 

으미~~~

이렇게 진하고 맛난 닭한마리 국물은 봉덕이네 닭한마리가 처음입니다.




다만 시간관계상 안타깝게도 칼국수를 말지 못했습니다.

닭조각과 국물도 남기고 와버렸습니다. ㅡㅜ

남들 다 먹고 갔을정도로 시간이 ㅜㅜ (저분들은 중간에 오신 분) 




청계천 박물관이나 청계천 옛날 건물 등 청계천 산책하신 분들은 깔끔하게 저녁으로 드시러 가실만한 집인지라 맛집으로 추천해봅니다.


상호명 : 용두동 봉덕이네

주소 : 서울시 동대문구 용두동 250-23

927-0222

반응형
Posted by Hippa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